HOME > 고객센터 > 보도자료  
   
 
미세먼지에 의한 호흡기질환 발병 메커니즘 규명
이 름 : 운영자   작성일 : 2012-12-04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지난 2001년부터 보건복지부 보건의료기술진흥사업으로 R&D자금을 지원한 폐 및 호흡기 질환 유전체 연구센터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 박춘식 교수팀이 ‘미세먼지에 의한 호흡기질환의 악화 및 발병 원인’을 찾아냈다고 밝혔다.
미세먼지란, 지름이 10㎛ 이하로 우리 눈에 보이지 않을 정도로 가늘고 작은 먼지 입자로, 사람의 폐포까지 깊숙하게 침투해 각종 호흡기질환의 직접적인 원인이 되는 동시에, 우리 몸의 면역 기능을 떨어뜨리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봄철 황사 현상 등 먼지가 많은 환경 하에서 호흡기 환자가 증가하고, 그 증상이 악화되는 것이 좋은 예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아직까지 이러한 미세먼지가 호흡기 질환을 일으키는 발병 메카니즘에 대해서는 정확하게 밝혀진 바가 없었다.
연구진은 호흡기 외피세포에 미세먼지를 투여하고 이에 따른 단백체 변화를 관찰함으로써, 약 20종의 단백질들이 미세먼지와 관련 있음을 확인했다.
이중 다른 단백질과는 달리 MIF 단백질은 미세먼지를 처리한 동물모델에서 확연한 발현 증가를 보였고, 이는 미세먼지의 종류를 달리 했을 경우에도 계속 유지됐다. 따라서 MIF가 기도 상피세포에서 미세 입자에 특이적으로 유도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천식 등 일부 호흡기 증상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만 알려져 있던 MIF 단백질이 미세먼지에 의해 증가되는 현상은 본 연구팀에 의해 처음 밝혀진 사실이다.